검색어 : 골수종의 검색결과

35 건의 결과가 검색되었습니다.
[식품] 강황의 커큐민, 어떻게 항암효과 발휘할까?
강황의 천연 화학 성분 커큐민, DYRK2를 억제 캘리포니아 대학교 샌디에이고 의대의 연구진은 북경 대학교와 절강 대학교의 연구진과 공동으로 엑스-선 결정 분석법과 키나제 억제제 특이성 프로파일링을 이용해서 양념인 강황에 들어있는 천연 화학 성분인 커큐민이 원자 단계에서 키나제 효...
고령 암환자도 저강도 항암치료 효과 있다
보라매병원, 고령 암환자 표적치료제 효과 입증 국내 연구팀이 60세 이상 고령의 암환자도 성공적으로 항암치료를 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서울의대 변자민 교수(보라매병원 혈액종양내과)팀이 고령이더라도 환자 상태에 따라 표적치료제를 적절히 사용하고, 부작용이 적고 강도가...
신규 암의 약 6%가 당뇨병과 비만으로 생긴다
모든 암 3.9% 비만이 원인, 2%는 당뇨병이 원인 최근 발표된 연구에 의하면 2012년도에 전 세계적으로 신규로 발생한 암의 5.6%인 792,600건은 그 원인이 당뇨병과 체질량 지수가 25%를 넘는 비만이라고 한다. 이 연구가 당뇨병과 비만이 원인인 암의 비율을 수량화한 최...
강황으로 골수종 완치한 여성
57세 영국 여성 커큐민으로 골수종 이겨내다 혈액암 진단을 받은 어떤 여성이 강황의 도움으로 병마에서 벗어났다. 영국 의학 잡지의 보도에 의하면 디네케 퍼거선이란 57세인 여성은 고혈압을 앓다가 2007년에 골수종 진단을 받았다. 그녀는 화학요법 치료를 몇 차례 받았고 2009...
시군구별 암발생률 최대 15배
시군구별, 암종에 따른 암발생률이 적게는 2배, 많게는 15배까지 차이가 나는 것으로 분석됐다.  국립암센터는 이와 같은 내용을 담은 1999년부터 2013년까지의 시군구별 암통계 종합분석 자료를 22일 발표했다. 세부 내용을 살펴보면 남녀 모두에서 갑상선암의 지역간 격차가 가장 ...
암환자 치료비용 중 비급여 항암제 71.6% 차지
암환자들이 겪고 있는 가장 큰 어려움은 항암치료 비용감당 능력과 비급여 항암제 비용 부담 등 ‘경제적 요인’으로 나타났다. 특히 암환자들은 정부의 암 보장성 정책 및 제도에 환자들의 의견을 반영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요구했다.  ‘한국 암치료 보장성확대 협력단(이하 암보협)’은 지난...
항암제는 양날의 칼
항암제 투여, 인체에게 매우 공격적 간섭 암 공격성 증가시키는 생리적 반응 유발 지금은 안전한 암 치료약이 많이 있고 표적치료제도 더 많아졌다. 이런 발전에도 불구하고 과학자들은 왜 치료를 한 암이 너무 자주 재발하는지 그 이유를 만족할만하게 설명하지 못하고 있다. 일반적인 이론은 ...
과잉체중, 추가적인 8가지 암과 관련 있다
체질량 지수가 높을수록 암 발생 위험이 더 높아져 나이를 먹으면서 적절한 체중을 유지해야 할 또 다른 이유가 있다. 국제적인 연구진이 추가적인 8가지 유형의 암이 과체중이나 비만과 관련이 있는 것을 확인했다. 이들 암은 위암, 간암, 담낭암, 췌장암, 난소암, 뇌종양의 일종인 수막종,...
건강한 생활양식 암 예방할 수 있나
4가지 기준 생활양식 부합하면 대부분 암과 암 사망 예방할 수 있어 최근에 발표된 연구에 의하면 미국의 백인들의 경우 만약 담배를 끊고 과도한 음주를 피하고 체질량 지수를 18.5~27.5 범위 내에 유지하고 매주 최소한 150분간 중간 수준 강도의 운동을 실시하거나 최소한 75분간 ...
백혈병, 햇볕 적게 쬐면 발생 위험 커진다
햇볕 적게 쬐는 위도 높은 지역, 적도보다 백혈병 위험 최소 2배 이상 샌디에이고의 캘리포니아 대학교 의과대학의 역학자들은 위도가 높은 지역에 거주하는 사람들은 햇빛과 자외선 B에 적게 노출되어 비타민 D 결핍이 더 흔하고 그 결과 적도지방에 사는 사람들보다 백혈병에 걸릴 위험성이 최...
< 1 2 3 4 >
- 월간암 광고입니다 -
문 의: 010-3476-1606